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트위터

페이스북

유튜브

RSS

2019.9.20 금 19:38
제주레저신문
제주 여행시 불편했던 점, 좋았던 점, 제주레저신문에 바라는 말, 기사 제보 등 어떤 내용이든 자유롭게 적어주세요.
최대한 지면에 반영하겠습니다.
단, 인신공격, 음란물 등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
 관공서 주취소란 반드시 없어져야
 닉네임 : 김성환  2016-05-21 03:00:12   조회: 6352   
관공서 주취소란 반드시 없어져야

‘관공서 주취소란’이란 무엇인가?
말그대로 대표적인 서민 접점 관공서인 경찰서나 지구대 파출소에 술에 취한 상태로 들어와 정당한 이유 없이 소란을 피우고 시끄럽게 하여 업무를 하지 못하게 방해하는 것이다. 과거에는 우리나라의 경우 이런 주취소란행위가 있더라도 관대한 술문화 때문에 그저 술주정이라고 생각하고 넘겨버리기에 급급했고 더욱이 처벌법규의 부재 때문에 딱히 이런 소란 행위자들에게 공권력을 개입하기에도 어려움이 있었다.

그렇다면 이를 법적으로 규제할 수 있는 것일까. 먼저 외국이 경우를 살펴보면 주취자에 대하여 강력한 규제 조항을 마련해 적용하고 있다. 영국에서는 주취소란ㆍ난동자는 죄질에 관계없이 유치장에 36시간 구금이 가능하고, 프랑스에서는 430만원 이하의 벌금형으로 처벌할 수 있다고 한다.

다행히 우리나라의 경우에도 지난 2013년 3월 22일부터 경범죄처벌법이 개정되면서 “비정상의 정상화”를 목표로 무관용의 원칙으로 ‘관공서 주취소란’이라는 항목이 신설되었으며 ‘주취소란을 한 사람은 60만 원 이하의 벌금 또는 구류, 과료에 처할 수 있다’라는 내용이고, 벌금 50만원 이하의 경미범죄는 ‘주거가 일정하면 현행범 체포할 수 없다’라고 하는 경미범죄특칙이 적용되지 않기 때문에 사안의 경중에 따라 얼마든지 혐의자를 현행범으로 체포 가능하게 되었다.

가장 최 일선이자 야간이면 쉴 틈 없이 바쁘게 돌아가는 전쟁터인 지구대 파출소 등 치안현장인 관공서에서 술에 취했다는 이유로, 또는 개인적인 불만과 불평을 표출할 곳 없어 관공서를 재물로 삼는 못된 주취자들의 어긋난 행동을 이제는 더 이상 그냥 보고 넘길 수 없다. 죄질이 불량한 관공서 주취소란·난동 행위에 대해 무관용의 원칙으로 형사처벌과 함께 손해배상 청구, 정신적인 위자료 청구 등 민사소송을 병행하는 적극적인 대처를 할 것이다.

그러나 그 무엇보다도 선행되어야 할 것은 바로 우리 사회의 변화이다. 사회 구성원 모두가 주취소란 난동행위가 용인될 수 없는 범죄행위임을 인식하고 주취로 인한 잘못된 습관을 바로 잡고, 올바른 음주문화 정착을 위한 의식전환이 필요하다. 술에 취하여 자신이 한 행동 뒤에는 반드시 책임이 따른다는 것을 명심하여야 한다. 성숙한 시민의식으로 관공서 소란행위가 자취를 감추기를 기대하며, 나아가 진정으로 도움을 간절히 원하는 시민들에게 경찰관들이 모든 열정을 쏟아 부울 수 있게 되기를 간절히 바래본다.

제주동부경찰서 중앙지구대
경사 김성환
2016-05-21 03:00:12
114.xxx.xxx.15


닉네임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175
  제주특별자치도노인보호전문기관 사업안내   제주노보   -   2016-06-21   9822
174
  연기(燕岐)자치시 대전광역시 통합 회덕(懷德Hoideok)특별시 신설해야   김민수   -   2016-06-15   9547
173
  관공주취소란은 경범죄처벌법에 의거 60만원 이하의 벌금, 구류, 과료의 형으로 처벌 한다”, 허위신고 또한 위계에의한 공무집행방해죄로 처벌될 수 있다   양영식   -   2016-06-10   9135
172
  이보다 더 장대하고 강렬할 순 없다, 월드뮤직그룹 '들소리'가 옵니다! 6.12(일) PM7:30   서귀포문화빳데리충전   -   2016-06-04   8169
171
  일러스트레이터 오우진 초대전, 신비한 매력의 "싸이렌 환타지" 6.11-30   서귀포문화빳데리충전   -   2016-06-04   8116
170
  “불청객의 관공서 주취소란, 112허위신고, 경찰 인력 낭비 그만”   양영식   -   2016-06-03   8027
169
  ○ 관공서 주취소란 더 이상은 안 됩니다 ○   고경표   -   2016-06-02   7981
168
  “가정폭력으로 인해 가정이 무너지면 우리 생명도 무너집니다   양영식   -   2016-06-01   7067
167
  “관공서 주취소란 이제는 그만”   조태문   -   2016-05-30   6164
166
  시대의 깊이   경일   -   2016-05-30   6098
165
  제주특별자치도노인보호전문기관 사업안내   제노보호   -   2016-05-26   6223
164
  “성숙한 시민의식으로112허위신고, 관공서 주취소란, 근절”   양영식   -   2016-05-26   6143
163
  ‘참좋은 세상 만들기’ 프로젝트 - ‘미래와 소통하는 창을 열다’   이소산     2016-05-25   6160
162
  비정상적인 관공서 주취소란, 이제는 비정상의 정상화해야 할 때   kibnox   -   2016-05-21   6124
161
  관공서 주취소란 반드시 없어져야   김성환   -   2016-05-21   6352
160
  112 허위신고 당신이 피해자가 될 수 있습니다.   임지범   -   2016-05-21   6504
159
  “112 허위신고, 그피해는 고스란히 내가족의 몫”   dudtlr2101   -   2016-05-20   6480
158
  중부학당(中部學堂),사포서(司圃署) 터 일본대사관 철거(撤去),영사관과 통합해야   김민수   -   2016-05-19   5938
157
  비정상의 정상화는 112허위신고 근절로부터   김재용   -   2016-05-15   6319
156
  부모에 의한 아동학대, 이제는 인식의 변화가 필요합니다.   kibnox   -   2016-05-12   6360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서사로 109-1 2층  |  대표전화 : 064-725-3700  |  팩스 : 064-725-0036
등록번호 : 제주아-01029  |  등록일 : 2011년 5월 30일  |  사업자등록번호 616-27-96889  |  창간일 : 2011년 5월 31일
발행인 : 양인하  |  편집인 : 강민식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민식
Copyright © 2011 제주레저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leisuretimes@leisuretime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