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트위터

페이스북

유튜브

RSS

2019.10.18 금 12:08
제주레저신문
제주 여행시 불편했던 점, 좋았던 점, 제주레저신문에 바라는 말, 기사 제보 등 어떤 내용이든 자유롭게 적어주세요.
최대한 지면에 반영하겠습니다.
단, 인신공격, 음란물 등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
 [위기에 처한 인류의 안전]
 닉네임 : 그린맨  2019-02-11 14:57:26   조회: 625   
[위기에 처한 인류의 안전]

“우리 세대는 다른 어떤 세대와도
비교할 수 없는 풍부한 기술과
과학 지식과 자본을 갖고 있습니다

그런데도 인류 역사상 처음으로
[세계의 정치와 경제 제도 그리고 환경을]
붕괴 직전으로 몰고 가고 있다.” 고

「2018 세계 위험 보고서」
(The Global Risks Report 2018),
세계 경제 포럼.은 지적합니다

많은 전문가가 인류와 지구의
미래에 대해 우려의 목소리를
내는 이유는 무엇입니까?

현재 우리가 겪고 있는 문제들 중
몇 가지만 생각해 보겠습니다.

최근 뉴스를 통하여 전세계에
전해지고 있는 슬픈소식은 브라질의
한 도시에서 댐 붕괴소식으로 수백명의
사망자와 수만명의 이재민과 재산 붕괴로
댐 근처에 살고있던 사람들이 하루아침에
재난의 피해자가 되었다는 소식입니다

이 재난은 천재라기 보다는 인재의
가까운 사건으로 보도되고 있습니다

이밖에도 전세계의 도전이 되는
사건들의 문제중 하나는

[사이버 범죄] 입니다

「오스트레일리언」지에서는
이렇게 보도합니다.

“인터넷은 갈수록 위험한 곳이 되어 가고 있다.
사이버 폭력과 악성 글이 난무하고
소아 성애자와 해커가 활개를 치는
공간이 되어 버렸다. ···

개인 정보 도용은 전 세계에서
매우 빠른 속도로 증가하는
범죄들 가운데 하나이다. ···

인터넷은 사람들이 인간의 추악한 단면
즉 잔인하고 악랄한 성향을 드러내는
또 다른 배출구가 되었다.”

다음으로 우려하는 염려는
[빈부 격차]로 인한 재난입니다

최근에 옥스팜에서 발표한 보고서에 따르면,
세계에서 가장 부유한 8명의 재산은
자산 규모 하위 50퍼센트의 재산을
모두 합친 것과 같았습니다.

그 보고서에서는 이렇게 말합니다.

“경제 시스템이 제 기능을 발휘하지
못하기 때문에 사회의 부가 소수의
부자들에게 편중되고 빈곤층은
더욱 가난해지고 있다.
그리고 빈곤층의 대다수는 여성이다.”

이처럼 빈부 격차가 극심해지면서
일부 사람들은 소요 사태가 일어날까 봐
우려하고 있습니다.

석유 매장량 세계 1위 국가인
베네즈엘라는 심각한 경제 공황을
겪고 있으며 이웃나라로 확산될 조짐이
보이고 있습니다

그 다음으로 염려하는 문제는
[전쟁과 박해]로 인한 피해입니다

유엔 난민 기구의 2018 보고서에서는
“난민의 수가 사상 최고치를 경신하고 있다”
고 밝혔습니다.

무려 6800만 명이 넘는 사람이 난민이 되었는데,
그들이 살던 곳을 떠나야 했던 이유는
대부분 전쟁이나 박해 때문이었습니다.

그 보고서는 “2초에 1명꼴로
난민이 발생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다음으로 겪게되는 재난과 시련은
[환경 문제]로 인한 고난과 시련입니다

「2018 세계 위험 보고서」는
다음과 같이 기술합니다.

“많은 동식물의 종들이 대량 멸종에
가까운 속도로 사라지고 있다. ···
대기와 해양은 오염이 갈수록 심각해져
인류의 건강을 위협하고 있다.”

또한 일부 지역에서는 곤충의 개체 수가
급격하게 감소하고 있습니다.

곤충이 식물의 수분에 중요한 역할을 하기 때문에
과학자들은 “생태계에 대재앙”이
닥칠 수 있다고 경고하고 있습니다.

산호초도 위기에 처해 있습니다.
과학자들은 지난 30년 동안 전 세계
산호초의 절반가량이 죽은 것으로 추산합니다.

북극과 남극의 빙하는 온난화의 영향으로
계속 녹아 내리고 있으며 이러한 상태를
방치한다면 머지않아 지구는 수장될 위기에
처할 것이라고 환경 전문가들은 우려합니다

이 세상을 우리가 안심하고 살 수 있는
안전한 곳으로 만드는 것이 가능합니까?

인간을 창조하신 창조주 하느님께서는
인간들이 고통없이 평화를 누리며 행복하게
살게될 것을 예언으로 약속하셨습니다

시편 37 : 10-11절의 약속은 이러합니다

“조금만 더 있으면 악한 자들이 더는 없으리니
그들이 있던 곳을 살펴보아도 없을 것이다

그러나 온유한 자들은 땅을 차지하고
풍부한 평화 가운데 더없는 기쁨을 얻을 것이다”

시편 72 : 7 절의 예언과 약속은
“그(하느님)의 날에는 의로운 자가
번영하고 달이 없어질 때까지 평화가
풍부할 것입니다”

시편 72 : 16 절에 약속과 예언은 이러합니다
“곡식이 땅에 풍부하고 산들의
꼭대기에도 넘칠 것이다,,,,”

이사야 65 : 17의 약속은 이러합니다
"보라! 새하늘과 새땅을 창조한다
이전 것들은 기억되지 않고 마음에
떠오르지도 않을 것이다"

이사야 65 : 21-22의 약속은 이러합니다
"사람들이 집을 지어 그 안에서 살고
포도원을 만들어 그 열매를 먹을 것이다"

우리들 앞에 이러한 미래가 있다는 것은
현제의 재난과 시련들을 인내할 힘을 줍니다

다니엘 2 : 44의 예언된 하느님의 하늘 왕국의
통치아래서 모든 재난괴 시련들이 끝날것을
예언하고 있습니다

성경의 예언들이 진리이고 확실하다는
믿음에 따라 생활하기 위해서는
성경에 대한 정확한 지식을 연구하고
사실인지 깊이 조사해 봐야 할것입니다

하느님의 하늘 왕국통치의 희망이
님들의 간절한 바램이 되기 바랍니다

kwo0804@naver.com
2019-02-11 14:57:26
124.xxx.xxx.35


닉네임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255
  (초보가능 ) 집에서 일하는 재택근무 모집합니다.   담당자입니다.   -   2019-04-10   422
254
  재택알바/부업하실분(초보가능)   알바   -   2019-04-09   435
253
  가장 탁월한 사랑   그린맨   -   2019-04-06   441
252
  경력단절여성 명퇴자 유망아르바이트   알바안내   -   2019-04-03   449
251
  ■ 인터넷 타이핑알바 / 투잡가능 ■   부자네     2019-04-03   469
250
  오전/오후 아르바이트 모집 (출퇴근없음)   구인구직   -   2019-03-28   522
249
  인류의 안전을 위협하는 것   그린맨   -   2019-03-26   530
248
  정치와 종교   그린맨   -   2019-03-15   585
247
  컴퓨터 자료입력 아르바이트/ 초보가능   요니     2019-03-14   680
246
  집에서 할수있는일.알바.부업   프렌치   -   2019-03-12   670
245
  재택부업/알바하실분(초보가능)   지니킴     2019-03-09   607
244
  하루 2~3시간 고수익 재택근무 ★   엣지   -   2019-03-08   608
243
  21세기 주부부업 재택근무 ★   엣지   -   2019-03-07   606
242
  인터넷 글쓰기 아르바이트 / 자료제공   아로미   -   2019-03-06   592
241
  고수익 알바 재택근무 ★ 초보도 쉽게 가능!   엣지   -   2019-03-06   699
240
  설계인가, 진화인가?   그린맨   -   2019-02-26   538
239
  초보가능 재택부업 아르바이트 모집   지니킴     2019-02-16   602
238
  남녀 알바/프리랜서 모집   프리우먼   -   2019-02-12   690
237
  [위기에 처한 인류의 안전]   그린맨   -   2019-02-11   625
236
  즐거운명절과 함께부.업도 즐겁게 하실분   이수미   -   2019-02-04   773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서사로 109-1 2층  |  대표전화 : 064-725-3700  |  팩스 : 064-725-0036
등록번호 : 제주아-01029  |  등록일 : 2011년 5월 30일  |  사업자등록번호 616-27-96889  |  창간일 : 2011년 5월 31일
발행인 : 양인하  |  편집인 : 강민식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민식
Copyright © 2011 제주레저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leisuretimes@leisuretime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