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트위터

페이스북

유튜브

RSS

2023.1.20 금 15:05
제주레저신문
제주 여행시 불편했던 점, 좋았던 점, 제주레저신문에 바라는 말, 기사 제보 등 어떤 내용이든 자유롭게 적어주세요.
최대한 지면에 반영하겠습니다.
단, 인신공격, 음란물 등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
 바이러스(전염병)의 공포
 닉네임 : 그린맨  2020-03-11 11:21:40   조회: 1701   
바이러스(전염병)의 공포

바이러스(전염병)가 세계적으로
발생하는 원인은 무엇인가?

「사이언스 뉴스」지는 말합니다

“조사자들의 말에 의하면,
열대 지방에는 이미 지구 인구의
상당 부분을 멸절시키기에 충분한
‘화력’을 지닌 바이러스가 잠복하고 있다.”
고 지적하고 있습니다

인간이 이전에는 접근할 수 없던,
바이러스에 감염된 지역에 침투해 들어갈 때,
종종 새로운 바이러스성 유행병이 뒤따릅니다.

곤충들과 날짐승들이 지구의 기후 유형의
변화에 따라 서식 범위를 확장할 때에도
동일한 일이 일어납니다.

[사이언스 뉴스]는 이렇게 말합니다.

“그에 더하여, 수혈과 이식 같은
현대의 의료 기술은 바이러스에게
인간 숙주들 사이를 옮겨 다니는
새로운 수단을 제공하였다.

부자와 유명한 사람들의 세계 여행을
비롯하여 마약 중독자들 사이에서
주사 바늘을 함께 사용하는 것에
이르기까지, 사회 및 행동의 다양한 변화
역시 동일한 영향을 미쳤다.”

파멸적인 바이러스의 공격은 좀처럼
미리 예보하기가 어렵습니다.

「사이언스 뉴스」지는 말합니다.

세계 보건 기구의 추산에 따르면,
AIDS 바이러스에 감염된 사람은
1994년 통계에 의하면 1300만에서
1500만에 이른다는 통계입니다

왜 이러한 신종 바이러스가 출현합니까?

현대 의학이 소유하고 있는 모든 지식과
자산에도 불구하고, 살인적인 병원균을
퇴치하기가 어려운 이유는 무엇입니까?

[첫번째] 이유는

오늘날 사회의 유동성이
증가되었기 때문입니다.

현대의 교통 수단을 통해 한 지역에서
발생한 전염병이 삽시간에
전세계로 퍼질 수 있습니다.

비행기 여행을 통해 치사적인 질병이,
감염된 사람의 몸 속에 잠복한 채
몇 시간 내에 지구상의 한 지역에서
다른 어느 지역으로도 쉽게 옮아 갈 수 있습니다.

[두 번째] 요인은

세계 인구 특히 도시 인구의
폭발적인 증가입니다.

당연히, 도시에서는 쓰레기가 생깁니다.
쓰레기 중에는 빗물로 가득 찬 플라스틱
용기나 타이어가 있습니다.

열대 지방에서는 그러한 쓰레기 때문에
모기가 들끓게 되는데, 이 모기들이
말라리아, 황열, 뎅기열과 같은
살인적인 질병을 옮깁니다.

그에 더하여, 빽빽한 삼림이 산불을
확산시킬 수 있는 것과 같이,
높은 인구 밀도는 결핵, 독감,

그리고 공기를 통해 전염되는
그 외의 질병들이 급속히 퍼질 수 있는
최적의 조건을 형성합니다

[세 번째] 이유는

사람들의 행동의 변화와 관계가 있습니다.
20세기 후반의 특징인, 전례 없는 규모로
행해지는 다양한 상대와의 성관계 때문에,
성 매개 병원균들이 번성하고 확산되어 왔습니다.
에이즈의 확산은 한 가지 예에 불과합니다.

[네 번째] 이유는

사람이 밀림과 강우림을 침범했기 때문입니다.
작가 리처드 프레스턴은 저서 「위험 지대」
(The Hot Zone)에서 이렇게 기술합니다.

“에이즈, 에볼라, 그리고 강우림에서
발생하는 다른 많은 병인(病因)의 출현은
열대 지방의 생태계를 파괴한 데서
자연히 비롯된 결과인 듯하다.

사람들은 곤충과 온혈 동물을
더 가까이 접촉하게 되었습니다.

동물들의 몸에서는 바이러스들이
서식하고 증식하며 사람들에게 전파합니다

그러나 바이러스가 동물에게서 사람에게로
“뛰어오르게” 되면, 그 바이러스는
치사적인 것이 될 수 있습니다.

또 한가지 알아야할 사항은 항생제의
사용에 환자들에게 문제가 있다는 것입니다

[예를 들어]

환자들이 의사의 처방대로 항생제를
끝까지 복용하지 않을 때 문제가 악화됩니다.

환자들은 몸이 나아지기 시작하자마자
항생제를 복용하기를 중단할지 모릅니다.

가장 약한 병원균들은 죽었을지 모르지만,
가장 강력한 것들은 살아 남아서
조용히 증식을 합니다.

몇 주 내에 병이 재발하지만,
이번에는 약으로 치료하기가
더 어렵거나 불가능해 집니다

20세기와 21세기의 의학은 지식의 폭발적
증가를 목격해 왔지만, 여전히
많은 신비가 남아 있습니다.

WHO의 「세계 보건 보고서 1995」
(World Health Report 1995)는 이렇게 기술합니다.

해마다 개발 도상국에서 5세 미만의
어린이가 1220만 명 죽습니다

어린이가 죽는 주된 이유는 세상의
무관심과 가난 때문입니다

전염병(바이러스)는 사람들의 생명을 위협
하기 때문에 전쟁, 기근, 대지진과 함께
복합적인 표징의 일부로 성경에 기록되어 있습니다

(누가복음 21 :10, 11) 의 예언은 이러합니다

“민족과 민족이 맞서 일어나고
왕국과 왕국이 맞서 일어날 것입니다

(11절)큰 지진이 일어나고
곳곳에 식량부족과 역병(전염병)이 있을 것” 입니다

누가복음 21 : 28은 이렇게 교훈합니다

“이런 일이 되기를 시작하거든 일어나
머리를 들라 너희 구속[구출「신세」]이
가까웠느니라.”

희망적인 소식은 이사야 33 : 24절에
“아무도 내가 병들었다 고 말하지 않을 것이다”
라는 위안의 말씀입니다

마지막때에 있을 이 예언의 말씀에 유의하며
역병(전염병)이 없는 미래의 축복된 가운데
행복한 생활을 하게되기 바랍니다
2020-03-11 11:21:40
124.xxx.xxx.35


닉네임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384
  안녕하십니까?   그린맨   -   2021-04-30   1468
383
  양심(conscience)이란?   그린맨   -   2021-04-08   1452
382
  제주특별자치도 노인보호전문기관 안내   제주노보     2021-04-07   1666
381
  일자리 안내(누구나가능)   복이   -   2021-02-26   1528
380
  [불가지론 ][不可智論]   그린맨   -   2021-02-26   1527
379
  돈으로 살수 없는 것   그린맨   -   2021-02-13   1592
378
  돈이란 무엇인가?   그린맨   -   2021-02-03   1519
377
  세계화(globalization)   그린맨   -   2021-01-23   1574
376
  구인합니다 (재택근무알바)   복이   -   2021-01-21   1682
375
  시대의 표징들의 의미   그린맨   -   2021-01-13   1611
374
  사람은 귀중한 존재   그린맨   -   2021-01-05   1601
373
  성희롱과 성추행 이란?   그린맨   -   2021-01-01   1703
372
  헬로우드림시작방법   수시스터즈멘토   -   2020-12-30   1782
371
  임산부부업 시작하세요<하루3시간~4시간>   임산부   -   2020-12-30   1538
370
  주부부업 믿을수있는회사 여기에요   직장인   -   2020-12-30   1569
369
  재택부업 남는시간 3시간만해도 생활비 벌어요   샤샤   -   2020-12-30   1594
368
  직장인아르바이트,직장인재택근무,직장인투잡<자유시간활용>   이수미   -   2020-12-30   1635
367
  출퇴근없는 인터넷부업/알바 자유근무   향이0   -   2020-12-23   1576
366
  글쓰기 타이핑알바 부업 하실분~고수익가능   주)드림   -   2020-12-23   1530
365
  팬데믹 피로 어떻게 대처할 수 있는가?   그린맨   -   2020-12-05   1487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서사로 109-1 2층  |  대표전화 : 064-725-3700  |  팩스 : 064-725-0036
등록번호 : 제주아-01029  |  등록일 : 2011년 5월 30일  |  사업자등록번호 616-27-96889  |  창간일 : 2011년 5월 31일
발행인 : 양인하  |  편집인 : 강민식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민식
Copyright © 2011 제주레저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leisuretimes@leisuretime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