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트위터

페이스북

유튜브

RSS

2023.12.4 월 21:00
제주레저신문
제주 여행시 불편했던 점, 좋았던 점, 제주레저신문에 바라는 말, 기사 제보 등 어떤 내용이든 자유롭게 적어주세요.
최대한 지면에 반영하겠습니다.
단, 인신공격, 음란물 등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
 사랑할 때와 미워할 때’
 닉네임 : 그린맨  2021-09-11 09:46:55   조회: 1573   
사랑할 때와 미워할 때’

“하느님은 사랑이십니다.”
일부 나라에서는 사람들이
이 문구가 담긴 액자를 집에
걸어 놓곤 합니다.

정말이지 하느님이 사랑의
구현체이심을 묘사하는
아름다운 표현입니다

이 말씀은 성경 요한1서 4 : 8절에
기록된 내용입니다

“사랑하지 않는 사람은
하느님을 알지 못합니다.
하느님은 사랑이시기 때문입니다.”

요한복음 3 : 16의 조언은 이러합니다

“하느님께서는 세상을 매우 사랑하시어
자기의 독생자를 주셨습니다.
그것은 그에게 믿음을 나타내는 사람은
누구나 멸망되지 않고 영원한 생명을
얻게 하려는 것입니다.”

창조주 하느님은 사랑이시지만
미움이라는 특성도 있으십니까?

전도서 3 : 1, 8절의 조언은 이러합니다

“모든 것에는 지정된 때가 있으니,
하늘 아래 모든 일에는 때가 있는 법이다.
사랑할 때가 있고 미워할 때가 있다.”

이 원칙에 의하면 하느님은 사랑 많고
매우 친절한 분이지만 미움을
나타내실 때도 있습니다.

성경에서“미움”이라는 말의
의미는 무엇입니까?

미움은 몹시 싫어하는 감정과
강한 혐오감을 의미하기는 하지만

앙심이나 악의 혹은 해를 입히려는
마음을 가리키는 것은 아닙니다.

잠언 6 : 16-19에 조언은 이러합니다

“여호와께서 미워하시는 것이 여섯 가지,
아니, 그분의 영혼에 가증한 것이 일곱 가지가 있다.
교만한 눈과 거짓된 혀와 무고한 피를 흘리는 손과
유해한 계교를 꾸미는 마음과 악을 향하여
급히 달려가는 발과 거짓말을 쏟아 내는
거짓 증인과 형제들 사이에 다툼을 보내는 자이다.”

  하느님께서는 특정한 행위들을 미워하십니다.
하지만 그분이 반드시 그러한 행위를 하는
사람까지 미워하시는 것은 아닙니다.

그분은 육적인 약점이나 주위 환경,
성장 배경, 무지한 상태와 같은
참작할 만한 상황을 고려해 주십니다.

잠언 3 : 12은 이렇게 기록합니다

“아버지가 그 기뻐하는 아들에게 하듯이,
여호와께서는 사랑하시는 사람을 책망하신다.”

부모는 자녀의 불순종하는 행동을 미워할지 모릅니다.
하지만 여전히 그 아이를 사랑하기 때문에
징계를 베풀고 아이가 다시는 나쁜 행동을
하지 않도록 돕기 위해 최선을 다합니다.

여호와께서도 죄를 지은 사람이
구원받을 가능성이 있을 때 그와 비슷하게
행동함으로 사랑을 나타내십니다.

그러나 창조주 여호와께서는 분별없이
무조건 사랑하시거나 감정이 나서
미워하지는 않습니다

시편 11 : 5 에는 이러한 말씀이 있습니다

“여호와는 의로운 자도 악한 자도 살피시는 분,
그분의 영혼은 폭력을 사랑하는 자는
누구든 정녕 미워하신다.”

잘못을 하고도 즉 죄를 짓고도
회개하지 않는 사람은 용서받지 못한다는 점을
사도 바울은 히브리 10 : 26-27절에서
이렇게 기록하였습니다

“우리가 진리의 정확한 지식을 받은 후에
고의로 거듭 죄를 짓는다면,
더 이상 죄를 위한 희생이 남아 있지 않고,
도리어 심판에 대한 두려움에 찬 예상과
대적하는 자들을 소멸하는
불타는 질투가 있을 뿐입니다.”

사랑의 하느님께서 왜 이렇게 행하십니까?

어떤 사람이 고의로 거듭 심각한 죄를 짓는다면,
악이 그 사람 안에 깊이 뿌리를 내려서
악에서 벗어나는 것이 불가능하게 될 수 있습니다.

그는 변화나 개선의 여지가 없을
정도로 타락하게 될지 모릅니다.

하지만 우리에게 위로가 되는 사실은
죄를 지은 사람이 모두가 모든 죄에서
회복될 수 없는 것은 아니라는 점입니다.

여호와께서는 참을성이 매우 많은 분이시며,
알지 못하고 죄 지은 사람들을
처벌하는 것을 기뻐하지 않으십니다.
(에스겔 33 : 11)

이사야 55 : 7 절의 조언은 이러합니다

“악한 사람은 그 길을,
해를 입히는 사람은 그 생각을 버리고
여호와께 돌아오너라.
그분이 그에게 자비를 베푸실 것이다.
우리 하느님께 돌아오너라.
그분이 너그러이 용서하실 것이다.”

창조주 하느님 여호와께서는
사랑과 미움에 대한 균형 잡힌 견해를
나타내십니다

우리들도 “사랑할 때”와“미워할 때”를
잘 분별할 필요가 있습니다.

감정에 치우치게 되면 사랑과 자비에 대해
균형 잡히지 못한 견해를 갖게 될 수 있습니다.

여호와의 증인들은 이러한 창조주 하느님
여호와의 말씀을 본 받으려고 힘쓰고 있습니다

모든 사람들이 여호와의 사랑과 자비를 받을
가능성이 있는 사람으로 생각하기 때문에
열심히 진리를 집집마다 사람들에게 찾아가
요즈음은 코로나 때문에 줌과 편지와 문자로
증거하는 것입니다

그러나 여호와의 증인들은 심판하거나
사람들을 판단하지는 않습니다

여호와의 사랑을 받기에 합당한 사람과
미움을 받기에 합당한 사람을 결정할 분은
창조주 여호와 하느님이시기 때문입니다

여러분들이 살고있는 지역에서
여호와의 증인들을 만나거든 편견없이
대하기를 바라며 그들이 전하는 소식을
성경을 통하여 확인해 보기 바랍니다

kwo0804@naver.com
2021-09-11 09:46:55
124.xxx.xxx.133


닉네임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404
  #고수익알바 #고액알바 #일급40만이상 #고소득알바 #꿀알바 #주부알바   고수익알바   -   2022-01-02   1294
403
  꾸준히 부업 / 알바 하실분 (고수익가능)   미르   -   2021-12-29   1363
402
  언어의 기적   그린맨   -   2021-12-29   1259
401
  ⭕️✅육아맘들의 집에서 아이 돌보면서 할수있는 알바 소개해드립니다.✅⭕️   ✅재테크✅   -   2021-12-29   1275
400
  #고수익알바 #고액알바 #일급40만이상 #고소득알바 #꿀알바 #주부알바 ❤️❤️카톡 : A Z 4 5 6 ❤️❤️텔레그램 : @ B X B X 4 5 6 ❤️❤&   ❤️고수   -   2021-12-29   1478
399
  시간 자유 부업/아르바이트   참벗   -   2021-12-20   1229
398
  #고수익알바 #고액알바 #일급40만이상 #고소득알바 #꿀알바 #주부알바 ❤️❤️카톡 : A Z 4 5 6 ❤️❤️텔레그램 : @ B X B X 4 5 6 ❤️❤&   고수익알바   -   2021-12-19   1325
397
  ⭕️✅육아맘들의 집에서 아이 돌보면서 할수있는 알바 소개해드립니다.✅⭕️   재테크   -   2021-12-19   1281
396
  [제주특별자치도노인보호전문기관]학대신고, 참견이 아닌 도움입니다.   제주노보     2021-12-14   1478
395
  잘못된 정보에 속지 않으려면   그린맨   -   2021-12-03   1354
394
  [제주특별자치도노인보호전문기관]11월포스터입니다.   제주노보     2021-11-30   1533
393
  존중받아야 할 생명   그린맨   -   2021-11-26   1273
392
  정토사(淨土寺) 앞 인조 태실(胎室) 낙생 태장리 연산군 태실 판교원(板橋院) 인근 낙생(樂生) 행궁(行宮)   김민수     2021-11-18   1409
391
  ★ 집에서 일하실분(초보가능) ★   기혀니   -   2021-11-17   1343
390
  “종말”—무엇을 의미하는가?   그린맨   -   2021-11-16   1360
389
  인천시 서구 폐지 청라시(菁蘿市) 신설 김포시 폐지 통진시(通津市) 신설 원당동 아라동 등을 통진시 편입 대권주자 김민수 http://blog.naver.com/msk7613   김민수     2021-11-15   1404
388
  정부,헌법재판소,감사수사원,중앙징계위원회,대법원,중앙선거위원회 등을 홍천,단양,서천,장수,함평,고흥,군위,합천,남해 등 이전   김민수     2021-11-08   1478
387
  우리 앞에 펼쳐질 세상   그린맨   -   2021-11-07   1387
386
  국민의힘 정부 수반 후보자 선출 규정 개정해야   김민수     2021-11-07   1374
385
  황제릉,왕릉은 2킬로미터 이내의 구역 봉분(封墳) 지하 현궁(玄宮)에서 앙각 27도에 해당하는 높이 아래로 건축물 높이를 제한해야 대권주자 김민수 http://blog.naver.   김민수     2021-11-02   1337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서사로 109-1 2층  |  대표전화 : 064-725-3700  |  팩스 : 064-725-0036
등록번호 : 제주아-01029  |  등록일 : 2011년 5월 30일  |  사업자등록번호 616-27-96889  |  창간일 : 2011년 5월 31일
발행인 : 홍승범  |  편집인 : 강민식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민식
Copyright © 2011 제주레저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leisuretimes@leisuretime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