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트위터

페이스북

유튜브

RSS

2022.10.7 금 20:15
제주레저신문
제주 여행시 불편했던 점, 좋았던 점, 제주레저신문에 바라는 말, 기사 제보 등 어떤 내용이든 자유롭게 적어주세요.
최대한 지면에 반영하겠습니다.
단, 인신공격, 음란물 등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
 동양의 크리스마스
 닉네임 : 그린맨  2021-12-22 10:50:42   조회: 705   
동양의 크리스마스

그리스도교가 약하고 불교 유교가 기타
종교들이 대부분은 차지한 아시아에서도
예수를 믿든지 믿지 않든지, 경제가 잘 돌아가든지
안돌아가든지 코로나19의 확산이 되어도
크리스마스 의 축제 분위기는 여전합니다

크리스마스가 그리스도교와는 크게 관련도 없는
동양에서 널리 퍼져 있는 이유는 무엇입니까?

한국 서울은 코로나19의 영향을 받아도
시청앞 광장과 광화문과 명동 그리고
잠실의 롯데월드와 강남의 테헤란로는
울긋불긋 불빛으로 화려합니다

2016년통계는
한국은 국민의 약29.3퍼센트만이
그리스도인이라고 공언합니다.
(천주교, 개신교 통합통계)

홍콩은 약7.9퍼센트, 타이완은 약7.4퍼센트,
일본은 단지 약1.2퍼센트 라고 합니다

그럼에도 크리스마스 열기는 서방을
앞지르며 들뜬 분위기 입니다

홍콩의 경우, 인구의 대다수가 불교나
도교 신자인데도, 그곳의 크리스마스는
화려하기로 유명합니다.

인구의 약0.1퍼센트만이 그리스도인이라고
공언하는 중국에서조차, 크리스마스는
빠른 속도로 대중화되고 있습니다.

아시아에서 크리스마스를 그토록 널리
축하하는 이유가 무엇입니까?

아시아에는 크리스마스의 산타클로스를
연상시키는 오래 된 신앙이 있었습니다.

바로 조왕신에 대한 한국의 민간 신앙인데,
중국과 일본에도 유사한 신앙이 있습니다

조왕신은 부엌을 맡은 신, 즉 고대 한국의
불의 신으로 숭배받고 있었습니다

옛날에 한국 사람들은 불씨를 꺼뜨리는 일이
없도록 숯불을 조심히 다루었습니다

사람들은, 불의신(조왕신)이 1년 동안
집안 식구들의 행실을 지켜 본 다음,
부엌의 아궁이와 굴뚝을 통해
하늘로 올라간다고 믿었습니다.

조왕신은 각 사람의 행실에 일치한
상 과 벌을 가지고, 그 해 마지막 날에
굴뚝과 아궁이를 통해 돌아온자고 믿었습니다

그 신이 돌아오는 날, 가족들은 부엌을
비롯하여 집안 구석구석에 촛불이나
등잔불을 켜 놓고 있었습니다

이와 같은 사실과 크리스마스 사이에는
유사한 점들이 있지 않습니까?

굴뚝, 촛불, 선물 주는 일, 양말,
붉은색 옷을 입은 노인, 날짜 등입니다.

크리스마스가 한국에 처음 소개될 무렵에는
이미 조왕신에 대한 신앙이 거의 퇴색되었습니다

오늘날 한국 사람들과 일본 사람들
그리고 중국 사람들 대부분은
그러한 신앙이 있었는지조차 모릅니다.

일부 나라와 상업계는 경제적인 이윤을 위하여
크리스마스를 축일을 이용하였습니다.

이러한 상황은, 오늘날 아시아의
크리스마스의 내면을 보여 줍니다.

크리스마스 특수 시장을 겨냥하여
신상품을 개발하고, 한여름부터
상품판매를 위한 광고 제작에 들어갑니다.

이밖에도 코로나가 없던 시대에는
도시는 교통 체증에 시달립니다.

호텔, 상가, 음식점, 유흥가들은 넘치는
손님들로 발 디딜 틈이 없고,
곳곳에서 흥청대며 고성방가를 하며
밤을 새웁니다

참으로 세상과 종교는 점점 이기적이 되고
물질화 되어 감으로 예수께서 지상에 오신
목적과는 어울리지 않는 물질과 부도덕으로
물들어 가고 있습니다

골로새서 2 장 8 절에 교훈은 이러합니다

“아무도 철학과 헛된 속임수로 여러분을
사로잡지 못하게 조심하십시오
그것들은 사람의 전통과 세상의
초보적인 것들에서 나온 것이며
그리스도에게서 나온 것이 아닙니다”

성경에 대한 정확한 지식을 알게되어
크리스마스에 대한 올바른 이해와 참
다운 축하가 무엇인지 조사해 보기 바랍니다

kwo0804@naver.com
2021-12-22 10:50:42
124.xxx.xxx.133


닉네임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484
  #서귀포여자만남[ ☎ 라인 : A G 7 7 5 ☎ ]#서귀포아줌마만남 #서귀포여대생만남[ ☎ 라인 : A G 7 7 5 ☎ ]#서귀포만남후기 #서귀포출장후기[ ☎ 라인 : A G   #서귀포여자만남[ ☎     2022-02-10   734
483
  #제주여자만남[ ☎ 라인 : A G 7 7 5 ☎ ]#제주아줌마만남 #제주여대생만남[ ☎ 라인 : A G 7 7 5 ☎ ]#제주만남후기 #제주출장후기[ ☎ 라인 : A G 7 7   #제주여자만남[ ☎ 라     2022-02-10   785
482
  #제주도여자만남[ ☎ 라인 : A G 7 7 5 ☎ ]#제주도아줌마만남 #제주도여대생만남[ ☎ 라인 : A G 7 7 5 ☎ ]#제주도만남후기 #제주도출장후기[ ☎ 라인 : A G   #제주도여자만남[ ☎     2022-02-10   763
481
  #고수익알바 #고액알바 #일급40만이상 #고소득알바 #꿀알바 #주부알바 ◇◇카톡 : A Z 4 5 6 ◇◇텔레그램 : @ B X B X 4 5 6 ◇◇ 고수익 짤짤한 고수익알바   #고수익알바 #고액알   -   2022-02-10   724
480
  #고수익알바 #고액알바 #일급40만이상 #고소득알바 #꿀알바 #주부알바 ◇◇KA톡 : A Z 4 5 6 ◇◇텔레그램 : @ B X B X 4 5 6 ◇◇ 고수익 짤짤한 고수익알바   고수익알바   -   2022-02-04   750
479
  아마겟돈이란 무엇인가?   그린맨   -   2022-01-22   832
478
  청와대 철거 대한국(大韓國) 황궁(皇宮) 경운궁(慶運宮) 황와(黃瓦)로 번와(飜瓦) 대권주자 김민수 http://blog.naver.com/msk7613   김민수     2022-01-21   823
477
  대통령비서실장 등 실장 폐지 수석비서관 폐지 차관급 실국장급 보좌관 폐지 실국장급 비서관 폐지 과장급 행정관 폐지 헌법기관 행정기관 지방자치단체 비서실 폐지   김민수     2022-01-14   622
476
  죽음이란 무엇인가?   그린맨   -   2022-01-12   599
475
  인사혁신처 복무과,심사임용과는 박근혜 대통령 관련 공문서를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이송하였나?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인사혁신처 복무과,심사임용과로부터 박근혜 대통령 관련 공문서를 이송받았   김민수     2022-01-11   581
474
  #고수익알바 #고액알바 #일급40만이상 #고소득알바 #꿀알바 #주부알바   고수익알바   -   2022-01-02   629
473
  혈액형이란?   그린맨   -   2022-01-02   657
472
  꾸준히 부업 / 알바 하실분 (고수익가능)   미르   -   2021-12-29   686
471
  언어의 기적   그린맨   -   2021-12-29   667
470
  ⭕️✅육아맘들의 집에서 아이 돌보면서 할수있는 알바 소개해드립니다.✅⭕️   ✅재테크✅   -   2021-12-29   650
469
  #고수익알바 #고액알바 #일급40만이상 #고소득알바 #꿀알바 #주부알바 ❤️❤️카톡 : A Z 4 5 6 ❤️❤️텔레그램 : @ B X B X 4 5 6 ❤️❤&   ❤️고수   -   2021-12-29   716
468
  상업주의 크리스마스   그린맨   -   2021-12-25   703
467
  동양의 크리스마스   그린맨   -   2021-12-22   705
466
  시간 자유 부업/아르바이트   참벗   -   2021-12-20   675
465
  #고수익알바 #고액알바 #일급40만이상 #고소득알바 #꿀알바 #주부알바 ❤️❤️카톡 : A Z 4 5 6 ❤️❤️텔레그램 : @ B X B X 4 5 6 ❤️❤&   고수익알바   -   2021-12-19   670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서사로 109-1 2층  |  대표전화 : 064-725-3700  |  팩스 : 064-725-0036
등록번호 : 제주아-01029  |  등록일 : 2011년 5월 30일  |  사업자등록번호 616-27-96889  |  창간일 : 2011년 5월 31일
발행인 : 양인하  |  편집인 : 강민식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민식
Copyright © 2011 제주레저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leisuretimes@leisuretime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