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트위터

페이스북

유튜브

RSS

2023.11.29 수 16:48
제주레저신문
제주 여행시 불편했던 점, 좋았던 점, 제주레저신문에 바라는 말, 기사 제보 등 어떤 내용이든 자유롭게 적어주세요.
최대한 지면에 반영하겠습니다.
단, 인신공격, 음란물 등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
 핼러윈의 역사와 유래
 닉네임 : 그린맨  2022-10-26 09:38:56   조회: 507   
핼러윈의 역사와 유래

핼러윈이라는 이름은
이교 켈트족 축제인 삼하인과 관련이 있습니다.

「월드 북 백과사전」
(The World Book Encyclopedia)에서는
다음과 같이 설명합니다.

“삼하인은 … 여름의 끝을 의미한다.
이 축제는 어두운 겨울이 시작되었음을 알렸고,
11월 1일경에 열렸다.
기원 700년대에서 800년대에 기독교는
이 날짜에 모든 성인의 날 즉 만성절(All Saints’ Day)이라는
새로운 축일을 제정했다.

만성절의 또 다른 이름은 올핼러우스(All Hallows’)인데,
핼러우는 성인 또는 거룩한 자라는 의미이다.

올핼러우스의 전야제를 올핼러우스이브
(All Hallows’ Eve)라고 불렀고,
이것을 줄여서 올핼러윈(All Hallow e’en)이라고 했다.
이 이름이 더 줄어들어 핼러윈이 되었다.”

「월드 북 백과사전」
(The World Book Encyclopedia)에서는

핼러윈이 “2000여 년 전에 켈트족이 지켰던
고대 이교축제였음을 밝히면셔 이렇게 설명합니다

켈트족은 이 축제 때 죽은 사람들이 산 사람들
사이를 걸어 다닐 수 있다고 믿었다.
삼하인 축제 중에는 산 사람이 죽은 사람을
만나 시간을 보낼 수 있다고 여겼다.”
(핼러윈이라는 이름의 유래-참조.)

핼러윈 복장, 사탕, ‘선물 안 주면 괴롭히기’:
한 참고 문헌에 따르면, 일부 켈트족 사람들은
배회하는 유령이 “그들을 자신과 같은 부류로 착각
하도록 악령 복장을 했습니다.

유령이 자신들을 괴롭히지 않을 것이라고
생각했기 때문입니다.
어떤 사람들은 유령을 달래기 위해
달콤한 음식을 바치기도 했습니다.
(「핼러윈—미국의 축일, 미국의 역사」
[Halloween—An American Holiday,
An American History])

중세 유럽의 가톨릭 사제들은 그 지역의
이교 관습을 받아들여 신도들이 축제 의상을 입고
집집을 다니면서 작은 선물을 요구하게 했습니다.

유령, 뱀파이어, 늑대 인간, 마녀, 좀비:
이런 존재들은 오랫동안 악령의 세계와
연관이 있다고 여겨져 왔습니다.

핼러윈에 관한 한 책(Halloween Trivia)에서는
이러한 존재들을 “초자연적인 괴물들”이라고 부르면서,
그런 존재들이 “죽음, 죽은 자들, 죽음에 대한
공포와 밀접한 관련이 있다”고 설명합니다.

핼러윈 호박, 호박등: 중세 영국에서는 사람들이
“집집을 다니면서 죽은 자들을 위해 기도해 주는
대가로 음식을 요구”했습니다.

그들은 “속을 파낸 순무로 만든 등을 가지고 다녔는데,
그 안에서 타고 있는 촛불은 연옥에 갇힌
영혼을 상징”했습니다.
(「핼러윈—이교 의식이 한밤의 파티가 되기까지」
[Halloween—From Pagan Ritual to Party Night])

어떤 참고 문헌에서는 악령을 쫓아내기 위해
그 등을 사용했다고 설명합니다.

1800년대에 북아메리카에서는 순무 대신
호박으로 등을 만들었습니다.
호박이 순무보다 흔했고 안을 파내어
조각하기도 쉬웠기 때문입니다.

핼러윈이 이교에서 유래했다는 사실이 중요합니까?

그렇습니다. 일부 사람들은 핼러윈을
그저 즐겁게 노는 날 정도로 생각하지만,

핼러윈 관습은 성경의 가르침에 완전히 어긋납니다.
핼러윈은 죽은 자들과 보이지 않는 영 즉
악귀들에 관한 거짓 신앙에 뿌리를 두고 있습니다.

성경 신명기 18 : 10-12은 이렇게 말합니다

“너희에게는 ··· 혼령이나 혼백을 불러 물어보는 자와
죽은 자들에게 문의하는 자가 있어서는 안 된다.”
(신명기 18:10-12, 성경[가톨릭판].)

(의미)
하느님께서는 죽은 자들과 접촉하려고 시도하거나
그러한 행동을 단지 흉내 내는 것도 싫어하십니다.

전도서 9 : 5의 조언은 이러합니다

“죽은 자는 아무것도 모른다.”

(의미)
죽은 자는 아무 의식이 없기 때문에
살아 있는 사람과 소통할 수 없습니다.

고린도전서 10 : 20-21의 조언은 이러합니다

“귀신들과 교제하는 사람들이 되[지 마십시오].
여러분은 주의 잔과 귀신의 잔을 동시에 마실 수 없[습니다].
(우리말 성경.)

(의미)
하느님의 은혜를 받으려면 악귀들과
어떤 관련도 맺어서는 안된다는 것입니다

에베소 6 : 11-12절의 조언은 이러합니다

“마귀의 교활한 행위에 맞서 굳게 서십시오.
우리는 … 악한 영의 세력들을 상대로
싸우고 있기 때문입니다.”

(의미)
그리스도인들은 악한 영의 세력들과
축제를 즐기는 흉내를 내는 것이 아니라
그들을 대적해야 합니다.

종교를 가지고 있거나 잘못된 성경 지식을 갖고있다면
다시 성경의 정확한 지식을 조사해 보기 바라며

무신론이나 종교가 없는 분은 다른나라 미신인
핼로윈 절기를 지키는것이 옳은지 판단하기 바랍니다

kwo0804@naver.com
2022-10-26 09:38:56
124.xxx.xxx.133


닉네임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524
  [제주특별자치도노인보호전문기관] 11월 노인학대 예방 포스터   제주특별자치도노인보     2023-11-01   15
523
  서귀포시서부종합사회복지관, 대정적십자봉사회와 협력하여 취약가구 주거환경개선 봉사활동 실시   서귀포시서부종합사회     2023-10-25   13
522
  대정적십자봉사회, 서귀포시서부종합사회복지관과 ‘시원한 가을 나들이’ 실시   서귀포시서부종합사회     2023-10-24   13
521
  모슬포중앙교회, 서귀포시서부종합사회복지관과 주거환경개선 봉사활동 실시   서귀포시서부종합사회     2023-10-05   19
520
  [제주특별자치도노인보호전문기관] 노인학대 신고 상담   제주특별자치도노인보     2023-10-04   19
519
  편견없는 세상   그린맨   -   2023-09-29   27
518
  식량부족과 영양실조   그린맨   -   2023-09-14   35
517
  [제주특별자치도노인보호전문기관] 노인학대 신고 상담   제주특별자치도노인보     2023-09-01   44
516
  지구와 인류의 미래   그린맨   -   2023-08-25   50
515
  [제주특별자치도노인보호전문기관] 노인학대 신고 상담   제주특별자치도노인보     2023-08-11   51
514
  이상기후 재난   그린맨   -   2023-08-10   43
513
  전국 웨딩 박람회 일정2 - 매주 업데이트 되는 2023년 전국 웨딩, 허니문 박람회 일정   유익한     2023-08-06   42
512
  전쟁없는 평화   그린맨   -   2023-07-14   52
511
  만남 출장마사지 전통식 안마 애인 친추 등등   최고의 서비스     2023-07-01   89
510
  AI(인공지능)유익한가 해로운가?   그린맨   -   2023-06-22   58
509
  염려에 대처하는 방법   그린맨   -   2023-06-06   61
508
  희망을 잃지 마십시오   그린맨   -   2023-06-02   82
507
  [제주특별자치도노인보호전문기관] 노인학대 예방, 우리의 관심에서부터 시작합니다.   제주특별자치도노인보     2023-05-30   84
506
  단체여행 비교견적 플랫폼 트립가자-기업단체/친목단체/가족여행/24시간 온라인 무료 접수 가능   유익한     2023-05-28   106
505
  MSⅡ-PLUS-일주일에 한번, 하루 5분으로, 수술없이 주름/기미/잡티/모공 개선/피부미백   유익한     2023-05-28   108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서사로 109-1 2층  |  대표전화 : 064-725-3700  |  팩스 : 064-725-0036
등록번호 : 제주아-01029  |  등록일 : 2011년 5월 30일  |  사업자등록번호 616-27-96889  |  창간일 : 2011년 5월 31일
발행인 : 홍승범  |  편집인 : 강민식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민식
Copyright © 2011 제주레저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leisuretimes@leisuretime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