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트위터

페이스북

유튜브

RSS

2019.12.12 목 11:28
제주레저신문
스포츠축구
맨유, 졸전 끝 1-2 역전패
제주레저신문  |  leisuretimes@leisuretime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1.29  11:15:0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전통의 강호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 아스널이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UEL) 조별리그에서 나란히 패했다.

맨유는 29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카자흐스탄 누르술탄의 아스타나 아레나에서 열린 아스타나와의 UEL 조별리그 L조 5차전 원정 경기에서 1-2로 역전패했다.

올 시즌 UEL 첫 패배를 당한 맨유는 승점 10점(3승1무1패)으로 이날 비긴 조 2위 알크마르(2승3무·승점 9), 3위 파르티잔(1승2무2패·승점 5)를 제치고 1위를 유지, 32강 진출은 성공했다. 하지만 자존심에 적잖은 상처가 생겼다. 아스타나는 UEL 첫 승(1승4패·승점 3)을 거뒀지만 조 최하위를 벗어나진 못했다.

맨유는 전반 10분 루크 쇼의 패스를 받은 제시 린가드가 페널티 박스 바깥쪽에서 오른발 중거리슛으로 선제골을 뽑아내며 전반을 1-0으로 마쳤다. 그러나 여기까지였다. 후반 들어 홈팀 아스타나의 공세가 거세졌다. 후반 10분 왼쪽 측면에서 올라온 공을 드미트리 숌코가 왼발 슈팅으로 연결하며 맨유의 골망을 갈랐다. 이어 후반 17분 역습과정에서 오른쪽에서 올린 크로스가 맨유의 수비수 디숀 버나드의 얼굴에 맞고 그대로 맨유의 골문 안으로 들어가며 2-1로 역전에 성공하며 UEL 첫 승을 기록하게 됐다.

아스널은 홈에서 일본의 미드필더 가마다 다이치에 멀티골을 허용하며 프랑크푸르트에 덜미를 잡혔다.  아스널은 영국 런던의 에미리츠 스타디움에서 열린 UEL F조 5차전 프랑크푸르트와의 홈 경기에서 1-2로 역전패했다.

아스널은 승점 10점(3승1무1패)으로 조 1위를 지켰고, 프랑크푸르트는 승점 9점(3승2패)으로 조 2위에 올랐다.

홈팀 아스널이 전반 추가 시간 가브리엘 마르티넬리의 낮고 빠른 크로스를 받은 피에르에므리크 오바메양이 오른발 논스톱 슈팅으로 연결하며 전반을 1-0으로 마쳤다. 하지만 아스널은 리드를 오래 지키지 못했다. 후반 10분 일본의 가마다가 페널티 박스 오른쪽에서 공을 잡아 왼발 감아차기를 선보였고 그대로 아스널의 골망을 갈랐다.  이어 후반 18분 가마다가 또 한 골을 기록했다. 가마다는 코너킥 상황에서 흘러나온 공을 페널티박스 정면에서 잡은 뒤 이번엔 오른발 중거리슛으로 골을 만들어냈다.

이후 두 팀은 추가 골을 위해 맞섰지만 더는 골을 기록하지 못한 채 경기가 마무리됐다.

아스널은 이날 패배로 지난달 25일 UEL 조별리그 3차전에서 승리한 뒤 공식 경기 7경기에서 무승(5무2패)에 그치는 부진의 늪에 빠지게 됐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제주레저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유재석 독보적 1위, 2위 박나래.
2
반 고흐, 폴 고갱 제주에 왔다
3
엘레쎄 리버서블 자켓
4
올해의 책 '여행의 이유'
5
감귤 신품종 '미니향' 어떨까?
6
제주언론학회 세미나 ‘인권과 언론’
7
두 소매에는 깨끗한 바람 뿐
8
바람따라 실려온 감국
9
순유입 급감하는 제주도 인구 대책을
10
‘머쉬킹 팀’, 제주대 캡스톤디자인 대상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서사로 109-1 2층  |  대표전화 : 064-725-3700  |  팩스 : 064-725-0036
등록번호 : 제주아-01029  |  등록일 : 2011년 5월 30일  |  사업자등록번호 616-27-96889  |  창간일 : 2011년 5월 31일
발행인 : 양인하  |  편집인 : 강민식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민식
Copyright © 2011 제주레저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leisuretimes@leisuretime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