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트위터

페이스북

유튜브

RSS

2020.9.25 금 13:46
제주레저신문
문화
예술교육 가치와 역할 가능성
제주레저신문  |  leisuretimes@leisuretime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9.14  11:15:2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문체부는 국제예술교육실천가대회(International Teaching Artist Conference, ITAC) 국제운영위원회,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과 함께 이달 14일부터 17일까지 ‘제5회 국제예술교육실천가대회(ITAC5)’를 개최한다.

국제예술교육실천가대회는 2012년 노르웨이 오슬로에서 첫 개최됐다.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하는 전 세계 예술가, 예술교육가들이 모여 예술교육 가치와 역할, 가능성, 실천 방향 등을 함께 모색하는 국제교류의 장이다. 호주, 스코틀랜드, 뉴욕 등 세계 도시를 순회하며 격년으로 열리고 있다.

아시아권에서는 처음으로 우리나라가 주관하는 이 대회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전면 비대면 교류의 장으로 운영한다. 참가자들은 발표자들과 함께 다양한 60여 개 분과(주제 발표, 공동연수, 토론 등)에서 실시간으로 소통한다. 온라인 장에서는 종료된 행사나 연관 자료들도 자유롭게 살펴볼 수 있다.

이번 대회 큰 주제는 ‘예술은 어떻게 세상의 눈을 바꾸어 가는가: 예술가와 예술교육가의 사회 속 실천과 도전(Boundaries into New Pathways: Enacting the power of arts and arts education)’이다. 오늘날 더욱 짙어지는 불확실성으로 인해 경계를 높게 쌓아가는 국가와 사회, 개인 속에서 협력, 관용, 문화의 다양성을 아우르며 우리 삶에 크고 작은 울림을 만들어내는 예술가들과 예술교육가들의 실천을 통해 문화예술교육의 새로운 가능성을 모색한다.

개막일인 14일에는 이번 대회 주제와 연계된 활동을 펼치고 있는 예술가이자 예술교육가 4명의 중심 주제 발표와 개막공연(박승순 작가 미디어예술, 이날치 밴드 공연)으로 대회 시작을 알린다. ▲시각장애인과 예술을 연결해주는 ‘우리들의 눈’의 설립자‧감독이자 시각예술가인 엄정순 ▲필리핀의 문화기획자이자 산 아구스틴 대학 부교수 로잘리 제루도 ▲멕시코 출신의 캐나다 미디어예술가 라파엘 로자노-헤머 ▲영국의 배우이자 작가, 극단 컴플리시테 대표인 사이먼 맥버니가 발표자로 나서 온라인 참가자들과 함께 토론한다.

15일(화)에는 ‘언러닝으로 이끄는 예술, 예술교육가의 언러닝(Unlearning, 과거에 배운 것 잊어버리기)’을 주제로 예술교육가의 탐색과 실천, 자기실험을 살펴본다. ‘무늬만 커뮤니티’ 김월식 감독이 주제 발표를 하고, 한국, 미국, 영국, 호주, 콜롬비아, 싱가포르의 전문 예술가들이 21개 분과에서 전 세계 문화예술교육 활동 사례를 공유한다.

16일에는 ‘고유성과 보편성’을 주제로 다양한 지역공동체에서 예술교육가의 실천사례를 살펴본다. 인도네시아의 기관, 단체, 개인이 협업해 교육모형(모델)을 개발해 온 ‘굿스쿨(Gudskul)’ 감독이자 사회운동가인 셀리나 드위프트리가 발표자로 나서고, 19개 분과에서는 한국, 미국, 영국, 캐나다, 노르웨이, 미얀마 참가자들이 의견을 나눈다.

17일에는 ‘포용과 화해 그리고 공존’을 주제로 혼란의 시대를 마주하는 사회 참여적 예술가와 예술교육의 역할을 이야기한다. 30년 넘게 이어져 오고 있는 무용 분야 문화예술교육 프로그램인 ‘에일리 캠프(AileyCamp)’의 프로그램 감독이자 수석강사로 활동하고 있는 미국의 나샤 토마스가 주제를 발표하고, 한국, 뉴질랜드, 프랑스, 네덜란드, 멕시코, 대만 참가자들과 총 17개 분과에서 소통한다. 이후 기획 공동연수와 폐막식으로 이번 대회를 마무리한다.

행사의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http://itac5.org/ 또는 http://ko.itac5-overview.org)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제주레저신문  leisuretimes@leisuretimes.co.kr

<저작권자 © 제주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레저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중기부 ‘새 희망자금’ 접수
2
차정윤 감독 제주여성영화제 대상
3
카카오, 음성인식 컨트롤러 ‘미니링크’ 출시
4
공무원연금공단, ‘반려해변 시범사업’
5
‘엔(N)차 감염’은 연쇄 감염으로
6
제주유나이티드 강점은 이것!
7
제 21회 고교생일본어 말하기대회
8
저작권 무역수지, 역대 최고 흑자
9
추석 온라인으로 즐기는 문화유산
10
‘대한제국 황제의 궁궐’ 온라인으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서사로 109-1 2층  |  대표전화 : 064-725-3700  |  팩스 : 064-725-0036
등록번호 : 제주아-01029  |  등록일 : 2011년 5월 30일  |  사업자등록번호 616-27-96889  |  창간일 : 2011년 5월 31일
발행인 : 양인하  |  편집인 : 강민식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민식
Copyright © 2011 제주레저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leisuretimes@leisuretimes.co.kr